본문 바로가기

사주독학

(3)

사주명리 입문 - 십이운성 제왕(帝旺), 제왕지(帝旺支), 왕지(旺支) 십이운성 제왕(帝旺)이란? 오늘은 십이운성(十二運星) 중 일곱 번째 제왕(帝旺)입니다. 태(胎) → 양(養) → 장생(長生) → 목욕(沐浴) → 관대(冠帶) → 건록(乾祿) → 제왕(帝旺) → 쇠(衰) → 병(病) → 사(死) → 묘(墓) → 절(絶) → 반복 제왕(帝旺)은 한자로 임금 제(帝), 왕성할 왕(旺) 입니다. 말 그대로 기운의 강함이 권력이 가장 강한 왕(王)처럼 정점 이르렀다는 의미입니다. 일반적으로 임금을 나타내는 제왕(帝王)과는 다르게 임금 왕(王)가 아니고 성할 왕(旺)자로 다르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제왕은 기운의 정점으로 기준이 되는 천간의 기운을 가장 강하게 만들어 주는 지지입니다. 천간과 음양이 다르고 같은 오행의 글자입니다. 왕성한 기운의 임금의 뜻인 제왕은 이름에 걸맞게 권..
사주명리 입문 - 십이운성 건록(健祿), 건록지(健祿支), 록지(祿支) 십이운성 건록(健祿)이란? 오늘은 십이운성(十二運星) 중 여섯 번째 건록(健祿)입니다. 태(胎) → 양(養) → 장생(長生) → 목욕(沐浴) → 관대(冠帶) → 건록(乾祿) → 제왕(帝旺) → 쇠(衰) → 병(病) → 사(死) → 묘(墓) → 절(絶) → 반복 건록(健祿)은 한자로 굳셀 건, 건강할 건(健), 봉급 록, 행복할 록(祿)입니다. 말 그대로 건강하고 행복한 상태 입니다. 또는 사회에 나가 지속적으로 돈을 버는 상태로 재정이 건전한 상태를 이야기 하기도 합니다. 아무리 고되게 일을 해도 의욕과 정열이 식을 줄 모르는 20대 중반에서 30대 중반사이의 청년기입니다. 청년기는 인생의 황금기로 미숙한 관대를 지나 비로서 완전한 어른이 되었음을 의미합니다. 또한 앞으로 인생의 정점을 찍은 제왕과 달리..
사주명리 입문 - 십이운성 관대(冠帶), 관대지(冠帶支), 대지(帶支) 십이운성 관대(冠帶)란? 오늘은 십이운성(十二運星) 중 다섯 번째 관대(冠帶)입니다. 태(胎) → 양(養) → 장생(長生) → 목욕(沐浴) → 관대(冠帶) → 건록(乾祿) → 제왕(帝旺) → 쇠(衰) → 병(病) → 사(死) → 묘(墓) → 절(絶) → 반복 관대(冠帶)는 한자로 갓 관(冠), 허리띠 대(帶)입니다. 옛말에 관대를 갖추다, 관(갓)을 쓰고 대(허리띠, 장원급제하여 두르는 띠)를 두르다의 관대입니다. 옛날에는 10대 후반부터 관직에 나가기 시작했습니다. 관대는 이와같이 오늘날의 정장과 비슷한 의미를 가지고 있습니다. 관대는 목욕의 실수와 실패를 극복하고 그것을 경험으로 삼아 예의범절을 배워 사회에 나아갈 수 있는 상태가 된 것입니다. 사회의 교양과 덕성, 지식을 배우고 한 사람의 사회인으로..